2018년 01월 22일 월요일
자동로그인 

필뉴스

정치
경제
사회/문화

교민뉴스

교민뉴스
지방소식
업체탐방
화제의인물

오피니언

컬럼
Pinoys Say독자투고
만평&만화

정보마당

구인구직
사고팔고
부동산/하숙
질문과답변

   동영상뉴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포토뉴스

男 테 ...
숭고한 ...
판(Pan ...
한국 ...

 현재위치 > 마닐라서울 > 교민뉴스


필리핀 제16대 두테르테 대통령 취임

 

“나는 한 사람이 아닌 필리핀 모든 국민을 위해 봉사할 것”
 

뉴스일자: 2016-07-02
 

필리핀 제16대 대통령으로 당선된 로드리고 두테르테(71) 대통령이 지난 6월 30일 취임했다.
지난 대통령 선거에서 “취임 6개월 안에 범죄를 뿌리뽑겠다”며 돌풍을 일으킨 두테르테 대통령은 대대적인 범죄ㆍ부패와의 전쟁을 예고해 필리핀 사회 전반에 큰 변화가 예상된다.
두테르테 대통령은 말라카냥 궁에서 신임 각료를 비롯해 행정, 사법, 입법부 주요인사를 비롯해 라모스, 에스트라다 전임 대통령과 한국의 김재신 대사를 비롯한 외교사절단 등 6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취임식을 개최했다.
 두테르테 신임 대통령은 대선 승이 이후 “마약상을 죽여도 좋다”며 경찰과 군에 최고 500만페소의 포상금과 승진을 약속했다.
 경찰은 대통령 취임 전부터 마약범죄와의 전쟁에 나서 이미 60명이 넘는 마약 용의자를 사살했으며, 이에 겁먹은 마약범들이 경찰에 자수하고 있다.
 두테르테 대통령은 “강력범은 교수형에 처해야 한다”며 살인, 마약, 강간 등 강력 범죄에 대한 사형제 부활을 추진하고 있으며, 관료 사회의 고질병인 부패 척결도 공언했다.
두테르테 정부는 밤 10시 이후 보호자 없는 미성년자 통행금지, 공공장소 흡연 금지, 새벽 1시 이후 주류 판매 금지 등의 정책을 도입할 계획이다.
이 같은 치안대책은 인권단체로부터 사법체계를 흔들고 인권을 침해하는 '독재정치', '공포정치'의 부활이라는 비판을 받지만 만연한 범죄와 부패에 염증을 느낀 국민의 지지를 얻고 있다.
그는 6년 대통령 단임제 폐지와 의원내각제 전환, 연방제 도입을 추진한다. 또 공산 반군세력인 민족민주전선(NDFP)의 반정부 무장투쟁을 끝내기 위해 평화협상을 재개한다.
두테르테 정부는 경제 성장을 위해 40%로 제한된 외국인 투자 지분 규제 완화, 사회기반시설에 국내총생산(GDP)의 5% 투자, 세제 개혁 등 추진할 계획이다.
그러나 가문·족벌정치가 판치는 필리핀에서 기성 정치와 거리가 먼 두테르테 대통령의 정치적 기반이 약하고 소수 재벌과 토착세력이 경제를 지배하고 있어 개혁 정책이 얼마나 성과를 낼지 불투명하다.
두테르테 대통령은 '친미 반중'의 아키노 전 정부와 달리 남중국해 영유권 분쟁 사태와 관련해 중국과의 대화, 남중국해 자원 공동개발 가능성을 열어뒀다. 친미 일변도의 외교정책에서 벗어나 실리 외교를 펴겠다는 뜻으로 풀이된다.
[마닐라서울/연합뉴스]

 

교민뉴스섹션 목록으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이름을 입력하세요)

뉴스스크랩하기

검색부분

  공지사항

명사초청 특강시리즈
[대사관 ]택시 강도 ...
[대사관 ] 보이스 피...
[부인회] 공지사항 (7...

  질문과답변

부끄럽지만 여러분들...
오케이카지노ぢ『 R n...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설문조사

Q 필리핀에서 제일 가보고 싶은 곳
  보라카이
두마게티
세부
바귀오
보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