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1월 22일 금요일
자동로그인 

필뉴스

정치
경제
사회/문화

교민뉴스

교민뉴스
지방소식
업체탐방
화제의인물

오피니언

컬럼
Pinoys Say독자투고
만평&만화

정보마당

구인구직
사고팔고
부동산/하숙
질문과답변

   동영상뉴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포토뉴스

제2회 ...
2015 ...
[김관 ...
충남동 ...

 현재위치 > 마닐라서울 > 교민뉴스


“한국역사를 통한 세계 최초와 최고”

 

브리검영대학교Mark Peterson한국학 교수 초청 UA&P특별강연
 

뉴스일자: 2015-12-05
 

University of Asia and the Pacific (UA&P) 삼성한국학 프로그램 (주임교수 김준길) 은 한국학중앙연구원 해외한국학 씨앗 형 사업의 하나로 선진국 해외한국학자들을 초청하는 프로그램Distinguished Lecture Series (DLS) 를 새로 개설했다. 12월 2~3일 양일간 진행된 제 1회 DLS 에서Mark Peterson, Brigham Young University한국학 교수를 초청, “Korean History: World’s Firsts and World’s Bests” 와 “Sijo, Korean Poetry: Learn to Write Your Own” 이라는 제목의 강연을 가졌다. Peterson 교수는 하바드 대학에서 한국의 조선시대 사회사 연구로 박사학위를 받은 학자로서 브리검영 대학에서 한국역사와 문학을 강의하고, 미국 고등학교 사회과 교사와 교과서 편집인들을 대상으로 한국 역사와 문화를 강의하는 여러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다. Winston Padojinog UA&P 총장의 환영사와 김재신 대사의 축사로 시작된 강연에는 지명 토론자로 첫날 강연은 University of Santo Tomas  Archie Resos 역사학과 교수, 둘째 날 강연은 Ateneo de Manila University Alona Guevarra 문학 교수가 맡았으며, UA&P의 Delia Tantuico CAS 학장, Juan Mesquida 교수, Leodivico Lacsamana 교수, Asuncion Magsino 교수, Elizabeth Urgel 교수와 Asia Pacific Studies 교수들, 그리고 외부 인사로는 Ateneo de Manila University 의 Sarah Domingo-Lipura 교수, UP Diliman 의 배경민 한국어 교수, 그리고 Philippine International College 의 Jane Montalvo 교수 등이 참석하였으며, 약 60명의 학생들이 강연을 경청했다.

한국역사를 통한 세계 최초와 세계 최고

첫째 날 강연에서 Peterson 교수는 한국에서 세계 최초 이자 가장 우수한 발명품들을 설명하면서 한국 역사를 독특한 시점으로 소개했다. 첫째로, 한국은 구텐베르크 보다 무려 170년 앞선 1231년에 세계 최초 금속 활자를 발명한 인쇄 문화를 자랑하고 있다.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금속 활자로 인쇄된 직지심체요절 과 유네스코 세계 문화유산으로 지정된 팔만대장경은 세계 제일이며 세계 최고라고 소개하면서 Peterson 교수는 한국의 인쇄 문화와 1446년에 반포된 한글은 오늘의 한국이 교육 대국이 된 역사적 배경이라고 설명했다. 세계에서 가장 높은 한국의 교육열은 한국의 경제 성장과 민주주의 사회적 발전으로 이어졌다고 평가했다. 또한, 세계적으로 퍼지고 있는 한류 열풍과 케이팝 문화가 언젠가 다가올 남한과 북한의 통일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는 새로운 관점을 제시하기도 했다.

한국의 전통 시조 영어로 글짓기 운동

둘째 날 강연에서 Peterson 교수는 시조 문학에 관한 강연에서 미국 초등학교부터 가르치는 일본 전통 단시 haiku 처럼 미국 교육에서 시조 가르치기 운동을 펼치고 있다. 한국의 독창적인 시조는 세게 어느 시 문학보다도 순간의 감정을 잘 나타낸다고 설명했다. Peterson 교수는 자기가 좋아하는 단심가를 한국어로 낭송하고 자신의 영어번역으로 낭송하면서 정몽주가 죽을 것이라는 것을 알면서도 일편단심 고려 왕조에 대한 충성심을 절절하게 표현한 그의 애달픈 심정을 전하면서 시조 쓰기를 가르치는 것이 앞으로 시조를 알리기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시조 쓰기를 연습하면서 학생들은 창의력을 키울 수 있다는 점에서 볼 때Peterson 교수는 아직 유명한 시조를 외우는 것만 강조하고 시조 쓰는 법을 가르치지 않은 한국 교육에 대해서 안타까움을 표현했다.
[마닐라서울 편집부]

▶마크 알런 피터슨(영어: Mark Arlen Peterson, 1946년 미국 출생 ~ )은 미국의 한국학자, 인류학자이자 교수이다. 미국 유타주 프로보에 위치한 브리검영 대학교의 아시아학부 (Department of Asian and Near East Languages) 에서 한국학을 담당하고 있다. 영문 이름 피터슨과 발음이 비슷한 '배도선'이라는 한국 이름도 가지고 있다.

 


 

교민뉴스섹션 목록으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이름을 입력하세요)

뉴스스크랩하기

검색부분

  공지사항

명사초청 특강시리즈
[대사관 ]택시 강도 ...
[대사관 ] 보이스 피...
[부인회] 공지사항 (7...

  질문과답변

해외에 계신 한인동포...
베이징마사지; 베이징...
부끄럽지만 여러분들...
오케이카지노ぢ『 R n...

  설문조사

Q 필리핀에서 제일 가보고 싶은 곳
  보라카이
두마게티
세부
바귀오
보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