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01월 21일 토요일
자동로그인 

필뉴스

정치
경제
사회/문화

교민뉴스

교민뉴스
지방소식
업체탐방
화제의인물

오피니언

컬럼
Pinoys Say독자투고
만평&만화

정보마당

구인구직
사고팔고
부동산/하숙
질문과답변

   동영상뉴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포토뉴스

[편집 ...
[편집 ...
“낙 ...
[노지 ...

 현재위치 > 마닐라서울 > 필뉴스 > 경제


올해 최대 쌀 수확 전망

 


 

뉴스일자: 2015-03-30
 

민다나오(Mindanao) 지역의 쌀출하의 기여로,올해 필리핀 쌀 수확이 최고 기록을 경신할 것으로 보인다.

지난 주말까지 다바오에서 3일 동안 열린 쌀 포럼에서에딜베르토 데 루나(Edilberto de Luna) 차관은민다나오는 매해 필리핀의 쌀 수확 기록을 올리는 데 크게 기여하였으며, 앞으로도 쌀 상품을 더 신장시키는 선두 주자가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농업 통계청(the Bureau of Agricultural Statistics)에 따르면, 2014 1년 동안 팔라이 생산량은 1897만 메트릭 톤이었으며, 이는 2013년도 생산량인 1844만 메트릭톤보다 2.87퍼센트 늘어난 것이다. 논 면적은 0.14퍼센트인 6419헥타르가 줄어들었다. 지난 해, 논 면적 헥타르 당 3.39메트릭 톤이었던 것에서 올해는 4메트릭톤으로 증가하였다. 정부는 2014년부터 2016년까지 매년 논 1헥타르 당 수확량을 증가시켜 약 2000만 메트릭톤 쌀을 생산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민다나오는 태풍이 거의 발생하지 않는 지역인데다가, 이 지역의 농민들도 여러 농업 기술을 익혀 루존 지역의 벼농사를 짓는 농민들과 비슷한 수준이 되었다.

농림부의 자료에 따르면, 이 지역은 2014년 생산량이 6.039퍼센트까지 증가하면서 필리핀에서 3번째로 헥타르 당 수확량이 높은 곳이 되었다.

민다나오의 농민들은 이미 다수확 교배 활용 및 잡종 종자 등의 기술을 익히고 있다.”라고 데 루나 차관은 말했다. 그러면서 정부 및 민간 부문들이 헥타르 당 생산량뿐만 아니라 농민들의 수익을 증가시킬 수 있는 기술적이고 정책적인요구사항에 부응하기 위해 함께 협력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페베오르베(FebeOrbe) 농무부 부지부장은 이 지역 쌀 생산의 성장 동력 중 하나는 효율적인 관개와 물 관리, 다수확 변종 종자의 활용이라고 설명했다.

같은 포럼에서 클라우데바우티스타(Claude Bautista) 다바오 델 수르(Davao del Sur) 주지사는 주정부가 쌀 농가 기계화,농약 및 비료 지원을 포함해 고수확 품종을 사용을 지원하기 위해 3000만 페소를 배정했다고 말했다.

다바오 델 수르와다바오옥시덴탈(Davao Occidental)이 산업화를 착수함에 따라, 민다나오의 다양한 부분에서 10만에서 20만 명의 근로자들을 고용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고 바우티스타 주지사는 말했다.

현재, 필리핀에서 쌀농사를 짓는 논 면적은 4500에서 4700헥타르 이내 정도뿐이다. 인구가 계속 증가하므로, 쌀 생산을 늘릴 방법을 더욱 더 모색하게 된 것이다.

2월 국가 간 거래에서 태국과 베트남이 경쟁적인 제안을 한 다음,필리핀은 이 두 나라에서 완전 도정된 쌀 수급 총 50만 메트릭톤을 구입하는 것 등으로 쌀을 수입량을 확보했다.

국립 식품청(National Food Authority/NFA)은 특히 쌀 50만 메트릭톤을 수입해, 7월부터 시작되는 부족 시기를 위한 법적 완충 재고를 보충했다.

필리핀과 조달 계약을 맺는 태국, 베트남, 캄보디아 등의 나라들과 정부 간 정부(G2G) 조달을 통해 구매하여 재고를 보충하게 된다.

한편, 필리핀 쌀 연구소(the Philippine Rice Research Institute)의 에두아르도 지미 퀼랑(Eduardo Jimmy Quilang)도 필리핀 농민들에게 채소, 어류, 가축을 겸작하는 등의 방법으로 생산을 다양화시켜서 소득을 증가시키라고조언하고 있다.

농민들의 자신의 생산을 기계화시키고 팔라이를 고품질 쌀 생산으로 개량시키도록 해야 한다고 그는 말했다.

장현화 기자[3/23 마닐라불레틴]


 

경제섹션 목록으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이름을 입력하세요)

뉴스스크랩하기

검색부분

  공지사항

명사초청 특강시리즈
[대사관 ]택시 강도 ...
[대사관 ] 보이스 피...
[부인회] 공지사항 (7...

  질문과답변

오케이카지노ぢ『 R n...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설문조사

Q 필리핀에서 제일 가보고 싶은 곳
  보라카이
두마게티
세부
바귀오
보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