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2월 15일 토요일
자동로그인 

필뉴스

정치
경제
사회/문화

교민뉴스

교민뉴스
지방소식
업체탐방
화제의인물

오피니언

컬럼
Pinoys Say독자투고
만평&만화

정보마당

구인구직
사고팔고
부동산/하숙
질문과답변

   동영상뉴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포토뉴스

2014년 ...
교민안 ...
북한 ...
올해 ...

 현재위치 > 마닐라서울 > 필뉴스 > 경제


필리핀 아즈칼 역사를 기록하다!

 


 

뉴스일자: 2011-07-08
 

처음으로 필리핀은 FIFA 월드컵에 진출하기 위한 두 번째 예선 자격을 얻는 역사를 아즈칼즈(Azkals)가 기록하였다.
 필리핀 선수들은 스리랑카를 4-0 이라는 짜릿한 점수로 짓눌렀다. 이는 몇 천에 다다르는 필리핀 축구 팬들에게 기쁨을 선사하였다.
 아즈칼즈 윙 치에피 칼리그동(Chieffy Caligdong)이 전반 18분 만에 첫 번째 골의 기쁨을 안겨 주었다.
 다음 골은 아즈칼즈의 공격수 필 영허스밴드(Phil Younghusband)이 전반 42분 만에 주 번째 골을 선사했다.
 
하지만 부심의 반칙판정으로 인해 무효처리가 될 뻔하였지만 주심의 판정으로 골 인정이 되었다.
 이번엔 엔젤 기라도(Angel Guirado)의 골 차례가 왔다. 제임스 영허스밴드(James Younghusband)의 패스를 받은 엔젤은 후반 50분에 세 번째 골을 얻었다. 마지막 네 번째 골은 후반 56분에 페널티 킥을 얻은 스테판 슈락(Stephan Schrock)의 선전으로 또다시 필의 킥에서 나왔다.
 스리랑카의 감독 장정(Jang Jung)은 시합이 끝난 후 젊고 뛰어난 필리핀 선수들에게 패배하였다라고 하였다.
 “필리핀 선수들은 아주 젊다…… 이것은 명백한 사실이다.” 라고 말하였다.
이용훈기자 출처[ABS-CBN 7/3]

 

경제섹션 목록으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이름을 입력하세요)

뉴스스크랩하기

검색부분

  공지사항

명사초청 특강시리즈
[대사관 ]택시 강도 ...
[대사관 ] 보이스 피...
[부인회] 공지사항 (7...

  질문과답변

해외에 계신 한인동포...
베이징마사지; 베이징...
부끄럽지만 여러분들...
오케이카지노ぢ『 R n...

  설문조사

Q 필리핀에서 제일 가보고 싶은 곳
  보라카이
두마게티
세부
바귀오
보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