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7월 21일 토요일
자동로그인 

필뉴스

정치
경제
사회/문화

교민뉴스

교민뉴스
지방소식
업체탐방
화제의인물

오피니언

컬럼
Pinoys Say독자투고
만평&만화

정보마당

구인구직
사고팔고
부동산/하숙
질문과답변

   동영상뉴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포토뉴스

比진출 ...
세부퍼 ...
[포토 ...
싱가폴 ...

 현재위치 > 마닐라서울 > 필뉴스 > 정치


매복 공격 vs교전 예방 위한 합법적 조치

 


 

뉴스일자: 2010-12-23
 

 

말라카냥 궁은 지난 18(), 필리핀 북부 사마르 지역에서 벌어진 10명의 군인과 9세 소년의 사망 사건이 교전을 막기 위한 합법적 조치라는 필리핀 사회주의당(Communist Party of Philippines, 이하CPP)의 주장을 부인하며, 이는 매복 공격으로 크리스마스 이전 여러 생명을 앗아간 무자비한 처사라고 전했다.

 

발테 대통령 대변인은 그들이 교전 예방을 위한 합법적 조치라고는 하지만 우리 정부는 이를 동의할 수 없다고 전했다.

 

새국민부대(New People’s Army, 이하 NPA)의 공격으로 북부 사마르 지역의 11명이 사망했으나 정부는 NPA가 다시는 같은 상황을 만들지 않을 것을 기대하며 양측 19일 간의 휴전을 이어갈 것이라고 전했다. 12월 초 정부가 발표한 CPP와의 휴전은 지난 16일부터 오는 1 3일까지 19일간 지속된다.

 

반면, 발테 대변인은 모롱 43” 사건 관계자들이 조만간 석방될 것이라고 전했다.

 

지난 2 6 NPA의 핵심 멤버인 모롱 지역의 43명은 선관위 무기 소유금지법을 위헌하고 불법 무기 및 폭발물 소지 혐의로 체포됐다.  

 

아키노 대통령은 지난 국제인권의 날 기념 당시 대법원에 모롱43” 사건 피의자들에 대한 소송을 취하할 것을 밝힌 바 있다.   

이영아 기자 [자료참조: 마닐라불레틴 12/18]

 

 


 

정치섹션 목록으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이름을 입력하세요)

뉴스스크랩하기

검색부분

  공지사항

명사초청 특강시리즈
[대사관 ]택시 강도 ...
[대사관 ] 보이스 피...
[부인회] 공지사항 (7...

  질문과답변

해외에 계신 한인동포...
베이징마사지; 베이징...
부끄럽지만 여러분들...
오케이카지노ぢ『 R n...

  설문조사

Q 필리핀에서 제일 가보고 싶은 곳
  보라카이
두마게티
세부
바귀오
보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