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8월 19일 일요일
자동로그인 

필뉴스

정치
경제
사회/문화

교민뉴스

교민뉴스
지방소식
업체탐방
화제의인물

오피니언

컬럼
Pinoys Say독자투고
만평&만화

정보마당

구인구직
사고팔고
부동산/하숙
질문과답변

   동영상뉴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포토뉴스

2PM 닉 ...
대사관 ...
페이스 ...
[H2O ...

 현재위치 > 마닐라서울 > 필뉴스 > 경제


어허, 병만 주고 약은 안주면 쓰나?

 

比,담배회사들의 의료비 지원 법안 발의 준비중
 

뉴스일자: 2010-09-10
 

 

지난 92(), 필리핀의 한 의원이 담배회사들은 이익에 5%를 흡연관련 질환을 앓고 있는 환자들의 치료비를 지원하는데 써야한다고 말해 세간의 관심을 받고 있다.

 

AGHAM(Advocates of Science and Technology for the people) 비례정당의 대표인 안젤로 팔모네스(Angelo Palmones)씨는 최근 담배회사들의 의료비 지원 법안 발의를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보건부(Department of Health, DOH)의 연구 자료를 토대로 현재 필리핀에 1700만명의 흡연자가 있으며 하루평균 250, 매년 9만명이 흡연관련 질병으로 사망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20만명의 환자가 흡연으로 인한 질병에 시달리고 있으며 이는 심각한 생산율 저하를 초래한다고 말했다.

 

팔모네스씨는 “1999년 기준으로 계산했을때 환자들에 대한 의료 지원과 생산율 저하로 따른 손해가 약 430억페소에 달한다. 또한 흡연으로 인한 근무시간 감소와 간접흡연으로 인한 경제적 피해 역시 막대하다고 덧붙였다.

박시형 기자 [자료출처: ABS-CBN 9/3]

 


 

경제섹션 목록으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이름을 입력하세요)

뉴스스크랩하기

검색부분

  공지사항

명사초청 특강시리즈
[대사관 ]택시 강도 ...
[대사관 ] 보이스 피...
[부인회] 공지사항 (7...

  질문과답변

해외에 계신 한인동포...
베이징마사지; 베이징...
부끄럽지만 여러분들...
오케이카지노ぢ『 R n...

  설문조사

Q 필리핀에서 제일 가보고 싶은 곳
  보라카이
두마게티
세부
바귀오
보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