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1월 19일 월요일
자동로그인 

필뉴스

정치
경제
사회/문화

교민뉴스

교민뉴스
지방소식
업체탐방
화제의인물

오피니언

컬럼
Pinoys Say독자투고
만평&만화

정보마당

구인구직
사고팔고
부동산/하숙
질문과답변

   동영상뉴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포토뉴스

제7차 ...
한인업 ...
하늘 ...
해사 6 ...

 현재위치 > 마닐라서울 > 교민뉴스 > 교민뉴스


한국 정부, 比 미곡처리장 추가 건설

 


 

뉴스일자: 2009-11-06
 

한국 정부는 무상원조 사업의 일환으로 필리핀에 지어주기로 한 4개 미곡처리장(RPC) 공사를 시작했다고 무상원조 기관인 한국국제협력단(KOICA)이 29일 밝혔다.  한국국제협력단에 따르면 정부는 24일 보홀주에서 첫 착공식을 갖는 것을 시작으로 팡가시난주, 일로일로주, 다바오 델 수르주 공사를 곧 시작할 예정이다.   보홀주 RPC 착공식에는 강만수 국가경쟁력위원회 위원장과 최중경 대사, 김인 국제협력단 필리핀사무소장, 얍 농업부 장관, 아우멘타도 보홀주 주지사, 파호 필라시 시장과 현지 주민 500여명이 참석했다.  
강 위원장은 축사에서 "한국 정부의 지원을 통해 건립되는 RPC가 필리핀의 농업 발전과 빈곤 감소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한국 정부는 수교 60주년을 계기로 양국 간 우호협력 관계를 더욱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얍 장관은 "2006년 오로라주에 지원한 RPC는 필리핀 정부 내에서 모범 원조사례로 평가되고 있다"며 "4개 주에 추가로 RPC가 건립되면 만성적인 쌀 부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노력 중인 필리핀 정부와 농민에게 도움이 될 것"이라며 기대를 표시했다.  
이번 RPC 추가건설 사업은 현지 농민들의 실질 소득 증대에 이바지할 것으로 전망된다.   아우멘타도 주지사는 "이번 사업을 통해 쌀 도정, 생산, 건조 설비가 지원되면 농업인구 비율이 전체의 54%인 보홀주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농민들에게 매년 약 1만 6천200페소(약 42만780원)의 추가 소득이 창출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RPC 건설사업은 필리핀의 낙후된 미곡처리장을 대신해 한국형 최신 시설의 건립을 지원하는 것으로 2006년 1차 사업으로 건설된 오로라주 RPC는 필리핀 현지의 큰 호응을 받았고 이 곳에서 도정된 쌀은 '코이카 쌀'이라는 브랜드명으로 팔리고 있다.   오로라 RPC의 성과를 높이 평가한 필리핀 정부는 한국 정부에 RPC 추가 건설을 요청, 우리 정부는 팡가시난주, 일로일로주, 다바오 델 수르주와 보홀주 이상 4개 주에 RPC를 건설하기로 약속했다.  국제협력단은 RPC 추가 건설이 현지 한류 확산 및 국가브랜드 제고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자료출처: 연합뉴스/ 자료제공: 한국국제협력단(KOICA) 필리핀사무소]

 

교민뉴스섹션 목록으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이름을 입력하세요)

뉴스스크랩하기

검색부분

  공지사항

명사초청 특강시리즈
[대사관 ]택시 강도 ...
[대사관 ] 보이스 피...
[부인회] 공지사항 (7...

  질문과답변

해외에 계신 한인동포...
베이징마사지; 베이징...
부끄럽지만 여러분들...
오케이카지노ぢ『 R n...

  설문조사

Q 필리핀에서 제일 가보고 싶은 곳
  보라카이
두마게티
세부
바귀오
보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