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4월 08일 수요일
자동로그인 

필뉴스

정치
경제
사회/문화

교민뉴스

교민뉴스
지방소식
업체탐방
화제의인물

오피니언

컬럼
Pinoys Say독자투고
만평&만화

정보마당

구인구직
사고팔고
부동산/하숙
질문과답변

   동영상뉴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포토뉴스

택시 ...
대사관 ...
중부루 ...
<한국 ...

 현재위치 > 마닐라서울 > 필뉴스 > 정치


마르, 놀리 그리고 로렌, 차기 부통령 선호도 우월

 


 

뉴스일자: 2009-10-30
 

 

최근 여론조사 기관인 SWS 3/4분기 조사에 따르면, 마누엘 로하스(Manuel Roxas) 상원의원이 2010년 차기 부통령 당선 예상자로 유력함이 밝혀졌다.

 

지난 918일부터 21일까지 4일에 걸쳐 전국 1,800명 설문자들에게 다음과 같은 질문이 주어졌다.

 

놀리 데 카스트로(Noli De Castro) 부통령이 2010대선에서 차기 부통령 후보로 출마할 수 있음이 허용됨에 따라 내년 선거에서 부통령으로 가장 적합한 후보자는 누구라고 생각하는가? 선호하는 3명의 후보자를 선택하라.”

 

이 질문에 응답자의 40%는 로하스 의원을 선택한 반면, 데 카스트로 부통령과 로렌 레가르다 의원은 동일하게 23%의 응답을 차지했다.

 

이번 설문은 응답자의 즉각적인 응답을 위해 후보자 명단 없이 진행됐다.

 

3명의 유력 후보자 외에 프란시스 에스쿠데로(Francis Escudero, 13%) 의원, 마누엘 빌라(Manuel Villar, Jr.,4%) 의원, 프란시스 팡일리난(Francis Pangilinan, 3%) 의원, 베니그노 노이노이아퀴노 3(Benigno "Noynoy" Aquino III, 2%) 의원, 제조마르 비나이(Jejomar Binay, 2%) 마카티 시장, 그리고 로날도 푸노(Ronaldo Puno, 2%) 지방내무부 장관의 이름이 언급됐다.

 

1%의 지지율을 얻은 후보자들은 피아 카예타노 (Pia Cayetano) 의원, TV 쇼 진행자인 윌리 레빌라메(Willie Revillame), 판필로 락손(Panfilo Lacson) 의원, 징고이 에스트라다 (Jinggoy Estrada) 의원, 미리암 디펜서-산티아고(Miriam Defensor-Santiago) 의원, 메트로마닐라 개발공사(MMDA) 사장 바야니 페르난도(Bayani Fernando), 조셉 에스트라다(Joseph Estrada) 전 대통, 그리고 바탕가스의 빌마 산토스(Vilma Santos) 지방관이다.

 

무려 설문자의 10%는 무응답이었으며, 나머지 7%는 선호하는 후보자가 없음을 밝혔다.

 

이번 조사는 1,800명의 성인을 대상으로 메트로 마닐라와 민다나오 지역에서 각 300명씩 그리고 루존지역과 지방(Bisayas)에서 균등하게 600명씩 임의로 선정하여 일대일 면담 인터뷰 형식으로 이루어졌다. 이는 국민 백분율에 의해 ±2.3%의 오차 범위가 허용된다.

 

노이노이 의원이 GMA 대통령의 적임 후임자

여론조사기관 SWS는 이에 앞서 가장 유력한 아로요 대통령의 적임 후임자 3인 설문 조사 결과를 발표한 바 있다.

 

필리핀 국민의 60%가 베니그노 노이노이아퀴노 3(Benigno “Noynoy”Aquino III) 의원이 아로요 대통령이 자리에서 물러나는 2010년에 차기 대통령으로서 이어갈 최고의 지도자임을 인정했다.

 

그 뒤를 이어 마니 빌라(Many Villa) 의원이 37%를 차지했고, 조셉 에스트라다(Joshep Estrada) 전 대통령은 18%의 지지율을 얻었다.

 

프란시스 에스쿠데로(Francis Escudero) 의원이 15%를 차지해 4위의 자리에 머물렀고, 그 뒤를 이어 마르 로하스(Mar Roxas) 의원이 12%, 놀리 데 카스트로(Noli de Castro) 부통령이 8%, 로렌 레가르다(Loren Legarda) 의원이 5%, 그리고 길버트 테오도로(Gilbert Teodoro) 국방장관이 4%의 지지율을 얻었다.

 

판필로 락손(Panfilo Lacson) 의원과 제조말 비나이(Jejomar Binay) 마카티 시장이 각각 2%를 차지해 공동 9위에 머물렀고, MMDA의바야니 페르난도(Bayani Fernando) 사장과 ‘Jesus is Lord’의 창시자인 에디 빌라누에바(Eddie Villanueva) 1%의 지지율을 얻었다.

 

이 조사는 루존 지방을 강타해 홍수를 일으킨 온도이페펭태풍 재해 이전에 진행됐었다.

[ABS-CBN  10/26]

 

 


 

정치섹션 목록으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이름을 입력하세요)

뉴스스크랩하기

검색부분

  공지사항

명사초청 특강시리즈
[대사관 ]택시 강도 ...
[대사관 ] 보이스 피...
[부인회] 공지사항 (7...

  질문과답변

해외에 계신 한인동포...
베이징마사지; 베이징...
부끄럽지만 여러분들...
오케이카지노ぢ『 R n...

  설문조사

Q 필리핀에서 제일 가보고 싶은 곳
  보라카이
두마게티
세부
바귀오
보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