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0월 20일 토요일
자동로그인 

필뉴스

정치
경제
사회/문화

교민뉴스

교민뉴스
지방소식
업체탐방
화제의인물

오피니언

컬럼
Pinoys Say독자투고
만평&만화

정보마당

구인구직
사고팔고
부동산/하숙
질문과답변

   동영상뉴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포토뉴스

추석 ...
고령자 ...
[락도 ...
비 '필 ...

 현재위치 > 마닐라서울 > 필Life > Phil 기업인


[Phil 기업인필리핀 뷰티샵의 강자, 롤란드 홀탈레자

 


 

뉴스일자: 2009-10-05
 

롤란드 홀탈레자(Roland Hortaleza)Splash Corporation 회장 겸 최고 경영자
좋지 않은 성적 때문에 Far Eastern University 의대 예과 과정에서 쫓겨난 홀탈레자는 University of the East로 편입하여 의예과를 마치고 Fatima College에서 본과를 마쳤다. 인턴 생활 중에 당시 의대생이었던 로살린다와 사랑에 빠져 결혼까지 하게 된 홀탈레자는 그녀와 가정에서뿐만 아니라 비즈니스에서도 평생의 파트너가 된다. 하지만 당시 의사로서의 미래는 어두웠다.
“의사 월급으로는 가족을 충분히 부양할 방법이 없음을 알고 있었다. 안과의사가 재정적으로 성공하기 위해서는 안과 분야에서 손꼽히는 유명한 의사가 되야 했다. 하지만 당시 수련의였던 나는 나의 첫 SWOT 분석을 통해 내가 성공에 필요한 브랜드를 갖고 있지 않다는 것을 깨닫게 됐다.”
 
아세톤으로 살아남다
1985년에 홀탈레자의 가족은 “The Original Hortaleza Vaciador and Beauty Supplies”라고 불리는 점포 7개를 소유, 관리하고 있었다. 홀탈레자는 어머니가 전 직원들을 위해 요리한 음식을 상점에 배달했는데 그때마다 직원들과 비즈니스에 대해 얘기할 기회를 가질 수 있었고, 또 대부분 미용실 운영자였던 고객들과 함께 그들이 상점에서 구입하는 특정 제품에 대해서도 대화를 나눌 수 있었다. 홀탈레자는 이런 우연한 대화를 통해 시장에서 빠르게 판매되는 제품에 대한 데이터베이스를 쌓아 올리게 됐고, 아세톤과 매니큐어 에나멜 리무버에 대한 꾸준한 수요가 있음에 주목하게 됐다. 
1만2000페소의 자본으로 아세톤 제조법과 오래된 황갈색 기침 시럽용 병을 구입한 홀탈레자는 병원 회진 후 급히 집에 돌아와 자신이 특별히 제조한 아세톤을 병에 옮기는 일을 했다. 드럼과 병, 국자, 사이펀과 조수 몇 명으로 구성된 “작은 제조 공장”에서 그들은 아세톤을 재포장했다.
기업가로써 그의 첫 2년은 투쟁의 연속이었지만 의사를 그만두고 사업에 매달릴 용기를 갖기에 충분할 정도로 성공적이었다.
 
헤어 스프레이로 증가한 순이익
뻣뻣한 머리카락이 대유행이었던 80년대에는 헤어 스프레이가 모든 미용실의 필수품이었지만 그 당시에 판매되고 있던 대부분의 헤어 스프레이는 수입품이었다. 헤어 스프레이의 수요에 주목한 The Hortaleza Vaciador 상점은 황갈색 병에 담긴 로컬 헤어 스프레이를 제공했지만 브랜드가 없었다. 이미 재포장 사업을 하고 있었던 홀탈레자는 로컬 헤어 스프레이를 데오 스프레이 병에 넣어 재포장하기로 결정했다. 그리고 브랜드의 중요성을 알고 있었던 그는 자신의 헤어 스프레이를 “홀탈레자 헤어 스프레이”라는 브랜드로 포장하기로 결정했다. 수입산 헤어 스프레이보다 훨씬 낮은 가격에 제품을 제공함으로써 홀탈레자 헤어 스프레이는 큰 성공을 거뒀다. 그러나 판매량이 증가하게 되자 그는 “홀탈레자”가 브랜드로 적합하지 않음을 깨닫게 됐고 이후 좀 더 일반적인 “스플래쉬(Splash)”로 브랜드를 변경했다.
 
400만페소 중소기업에서 40억페소 제국으로의 긴 여정
가족을 부양하기 위해 지속 가능한 사업을 세우고자 했던 그의 꿈은 실현됐지만 ‘스플래쉬를 어떻게 성장시킬 것인가’라는 새로운 도전이 눈앞에 다가왔다.
홀탈레자의 전략은 시장의 구체적인 요구에 맞춰 제품을 혁신시키는 단순한 것이었다. 그리고 그 결과 소비자에게 강력한 이점을 제공하는 혁신적인 개인 생활 용품이 탄생했고 스플래쉬가 신제품을 시장에 내놓을 때마다 특정 제품에 대한 일시적인 독점이 이뤄졌다. 결국, 제품의 매출이 크게 증가해 특정 니치 제품이 필수품으로 탈바꿈하는 시점이 왔다. 예를 들어, 스킨 클렌저 부문이 에스키놀(Eskinol)에 의해 주도되고 있을 때 스플래쉬는 아보카도와 오이 추출물을 첨가한 클렌저라는 새로운 종류의 스킨 클렌저를 소개했고, 처음에는 틈새 시장을 겨냥했던 이 제품들이 결국에는 에스키놀의 시장 점유율을 차지하게 됐다. 혁신과 합리적인 가격으로 스플래쉬의 사업 규모는 더욱 커져갔고 보다 효율적인 시스템과 더 많은 전문 인력에 대한 필요 또한 증가했다. “우리가 이미 꽤 많은 성공을 거뒀을 때에도 국내 최고 대학을 우수한 성적으로 졸업한 인재들은 단 한 명도 우리 회사에 지원하지 않았다. 우리의 제조 공장은 발렌주엘라에 있었기 때문에 그 당시에 우리는 직원이 계산기를 사용할 줄 안다는 것에 만족했다.”
남편과 아내에게 전문화의 필요성은 까다로운 과제였다. “아내와 나는 큰 조정을 단행하기로 결정했다. 우리는 회사에 두 명의 경영주가 있을 수 없다는 것을 곧 깨달았기 때문에 스스로의 역할을 구체적으로 규정지었다. 아내는 기업의 재무적인 측면을 담당했고, 개인적으로 어떤 전문적인 훈련의 필요성을 느끼고 있었던 나는 1997년에 미국에서 경영 프로그램을 이수했다. 나는 투명한 금융 시스템을 만들기 위한 규율과 윤리적인 관리를 배워야만 했고 이 훈련은 성과가 있었다.”
 
터득한 교훈, 깨달은 자긍심, 그리고 환원의 희망
홀탈레자는 작은 아세톤 상인에서 국내 최대의 개인 생활 용품 기업의 회장 겸 CEO가 될 때까지의 긴 여정에서 많은 것들을 배웠다. “비즈니스는 자신이 서있는 곳에서 기회를 보는 것이다. 나는 사업의 특정 분야를 선택하지 않았지만 아세톤과 헤어 스프레이, 스킨 클렌저에서 기회를 보고, 그 기회를 잡았다.”
실패에 대한 질문에 홀탈레자는 솔직하게 말한다. “내 기업 여정의 전반에서 나는 많은 실패를 겪었다. 우리는 제품 출시에 실패했었고 제품 혁신에 실패했고, 포장에 실패했다. 우리의 성공률은 아마 30% 정도일 것이다. 그러나 당신이 충분히 인내한다면 어려움을 이겨내기에 충분한 성공을 거두게 될 것이다.”
하지만, 그는 자신이 성취해낸 그 무엇보다 해외에서 외국 브랜드와 어깨를 나란히 하고 있는 스플래쉬 제품을 볼 때 가장 큰 자랑스러움을 느낀다. 그는 “우리가 진정으로 원한다면, 우리는 대기업들과 경쟁할 수 있다”고 당당히 말한다.
홀탈레자는 자신의 인생에 주어진 더 큰 역할이 있음을 알고 있다. “많은 기업인들은 만족을 모르는 성장 요구를 갖고 있다. 하지만 나는 다르다. 지금은 그저 나의 팀을 전문화시키고 우리의 시스템을 지속적으로 개선하길 바랄 뿐이다. 나는 사회, 특히 우리가 지금 이 자리에 있을 수 있도록 도와준 국가와 필리핀 소비자들에게로의 환원을 바라는 단계에 와있다. 만약 이 사업이 순전히 나 자신의 이득을 위한 것이었다면 나는 오래 전에 회사를 팔아버리고 카리브해에서 은퇴 생활을 즐겼을 것이다. 하지만 이 사업은 나 자신을 위한 것이 아니다. 이 회사는 ‘필리핀인의 자부심과 복지 향상’이라는 사명을 갖고 있다. 스플래쉬가 추구하는 부는 높은 목표를 위한 것이다. 그리고 나는 그것을 위해 계속 노력한다.”
필리핀인의 역량을 진정으로 믿는 홀탈레자는 “기본적인 노동과 창의력이라는 생산물의 측면에서 볼 때 필리핀인이 높은 생산 능력을 갖고 있음은 의심의 여지가 없다. 이것이 내가 우리의 주요 제조 허브를 이곳에 두는 이유이다. 나는 우리의 공동체를 떠나지 않고, 외국으로 나가지 않고서도 경쟁력을 유지할 수 있음을 믿기 때문에 발렌주엘라에 남기로 결정했다”고 전한다.
기업가 정신에서 무엇을 배웠느냐는 질문에 그는 “기업가에게 필요한 단 한가지는 바로 열정이다. 기업가 정신은 기업에 대한 열정이 있을 때에만 가능하다”고 대답했다.
자신과 가족을 위해 이루고자 했던 모든 일들을 완수해낸 홀탈레자는 이제 국가-건설 측면에서의 기여로 시각을 돌렸다. “나는 농민을 돕고 싶었다. 그래서 우리는 지금 버진 코코넛 오일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나는 환경 보호에 도움이 되고 싶다. 교육 또한 내가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들 중 하나다.”
롤란드 홀탈레자는 필리핀 경제의 스플래쉬이며 그의 스플래쉬 파급 효과는 다음 세대가 느낄 수 있을 것이다.
 
사업 교훈
* 개인의 비전과 미션에 대한 내면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라. 비전이 거의 달성된 것처럼 보일 때가 바로 더 높은 새로운 비전을 설정할 때이다.
* 현재의 상황은 비전과 미션을 충족하기에 충분하지 않음을 인정하라
.
* 고객에게 귀를 기울여라. 고객은 제품을 구매할 수 있는 사람이 아니라 제품을 실제로 구매하는 사람이다
.
* 고객과 시장 동향 및 경향의 예리한 관찰자가 돼라
.
* 시장 분석이 끝났을 때에만 전략이 명백해진다
.
* 기업가는 다른 사람보다 먼저 명백한 전략을 본다
.
* 기회 모색은 끊이지 않는 기업 활동이다
.
* 혁신은 끝이 없는 기업 활동이다
.
* 국가 건설은 기업가 정신의 당연한 결과다.
 

 

Phil 기업인섹션 목록으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이름을 입력하세요)

뉴스스크랩하기

검색부분

  공지사항

명사초청 특강시리즈
[대사관 ]택시 강도 ...
[대사관 ] 보이스 피...
[부인회] 공지사항 (7...

  질문과답변

해외에 계신 한인동포...
베이징마사지; 베이징...
부끄럽지만 여러분들...
오케이카지노ぢ『 R n...

  설문조사

Q 필리핀에서 제일 가보고 싶은 곳
  보라카이
두마게티
세부
바귀오
보홀